온세미, 고급 자율주행 기능 지원 확장형 이미지센서 공개

최대 8.3 MP 해상도, 4.2 μm 크기의 대형 픽셀 제공

2018-01-10 온라인기사  /  편집부

온세미컨덕터는 첨단 운전자보조시스템(ADAS) 및 자율주행 애플리케이션에 적용 가능한 확장형 CMOS 이미지센서 제품군을 발표했다.
이 제품군은 공통 플랫폼과 기능을 기반으로 자동차 제조사 및 주요 부품공급업체들이 강력한 이미징 장치를 설계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온세미컨덕터가 새롭게 선보인 센서의 해상도는 최소 1.2 MP(메가픽셀)에서 최대 8.3 MP로, 4.2 µm 크기의 대형 픽셀을 제공한다. 추가 기능으로는 ASIL-C 등급의 기능안전, HDR(High-Dynamic Range), 사이버 보안 옵션, 패키지 크기를 줄이는 2세대 웨이퍼 스태킹 기술 등이 있다.
현재 온세미컨턱터의 여러 기술 파트너들이 이 플랫폼 내에서 개별 제품 테스트를 실시하고 있으며, 모빌아이(Mobileye)와 엔비디아(NVIDIA)는 자율주행차를 위한 자체 드라이브 AI(DRIVE AI) 컴퓨팅 플랫폼과의 호환 테스트를 진행중이다. 
 
 
<새로운 확장형 이미지 센서 제품 중 하나인 AR0220AT>

새로운 확장형 이미지센서 제품군은 AR0820AT, AR0220AT, AR0138AT 등으로 구성된다.
자동차 제조업체들은 특정 안전기능을 표준으로 하는 제품 라인에 따라 다양한 해상도를 필요로 한다. 하지만, 카메라를 추가하거나 고해상도의 카메라를 사용함으로써 보다 향상된 안전성과 고급 기능을 제공할 수 있다.
자동차 업계가 긴급제동보조시스템(AEB), 적응형 크루즈 컨트롤(ACC), 차선변경보조시스템(LCA)과 같은 레벨 2단계 시스템에서 완전 자율주행으로 옮겨가고 있는 가운데, 온세미컨덕터의 이미지센서는 고도의 ADAS 및 자율주행 기능을 구현한다. 또한, 대형 4.2 µm 픽셀을 통해 보행자나 자전거 이용자를 위한 야간 긴급제동을 지원하는 등 저조도 환경에서도 높은 성능을 제공한다. 이는 유로 NCAP(Euro NCAP, 유럽 자동차 안전도 평가)에서 안전 테스트 항목에 포함된 사항이기도 하다. 뿐만 아니라, 새로운 이미지 센서 제품군에 적용된 사이버보안 기술은 차량 주변의 여러 카메라가 데이터 및 명령이 센서와 프로세서 간의 와이어(Wire)를 통해 전달되는 중앙시스템에 연결될 때 안정적이고 안전하게 작동되도록 한다. 

고급 이미징 기능의 경우, 개발 단계에서 가장 장시간의 작업을 요하는 부분은 소프트웨어 및 알고리즘 테스트이다. 온세미컨덕터의 확장형 이미지 센서 제품군을 활용함으로써, 고객들은 하나의 센서로 초기 개발을 시작해 픽셀 성능 및 시스템 기능에 맞게 알고리즘을 조정할 수 있으며, 이후 추가 테스트를 통해 해상도를 확장할 수 있다. 이를 통해 프로젝트에 소요되는 시간을 단축시키고, 카메라 시스템 구축 전반에 관련된 개발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온세미컨덕터는 CES 2018에서 새로운 확장형 이미지센서 제품군을 선보인다. 행사 기간 중 온세미컨덕터의 이미징 전문가가 현장에서 차량 이미지센서 애플리케이션용 솔루션 관련 질문에 대한 답변을 제공한다. 온세미컨덕터의 부스는 샌즈 컨벤션센터와 베네치안 호텔(Murano 3302)에 마련된다.

<저작권자(c)스마트앤컴퍼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100자평 쓰기
  • 로그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