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다폰-콘티넨탈, 차량 IoT 기반 타이어 상태 모니터링 플랫폼 발표

유지보수 절감 및 친환경 운전 제공

2018-04-02 온라인기사  /  편집부

보다폰(Vodafone)이 콘티넨탈(Continental)과 협력해 새로운 디지털 타이어 모니터링 플랫폼 '콘티커넥트'(ContiConnect)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양사는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활용해 상업용 차량을 디지털 타이어 모니터링 플랫폼에 연결시킴으로써 도로의 안전과 차량 효율성을 제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콘티커넥트는 이미 미국, 캐나다, 말레이시아, 태국에 보급됐다.

콘티커넥트는 무선 네트워크를 통해 타이어 온도와 압력 데이터를 중앙 웹 포털에 전송함으로써 차량 관리자들이 모든 차량의 데이터를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할 수 있도록 한다. 낮은 온도나 높은 압력 데이터가 감지될 경우, 해당 시스템은 자동으로 운전자와 차량 관리자에게 알림을 전송하고 이를 해결할 수 있는 방안을 제시한다.
또한 이 플랫폼은 높은 비용을 야기하는 타이어 고장과 상업용 차량에 큰 영향을 미치는 사고를 방지하고 차량 가동 시간을 최대화한다. 

콘티넨탈의 특수 센서는 타이어의 압력 및 온도 데이터를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해 해당 데이터를 이동통신 모뎀을 통해 콘티넨탈 서버에 실시간으로 전송하고, 서버 내 소프트웨어 프로그램이 이를 분석한다. 위험 수치가 감지될 경우 콘티커넥트는 알림을 전송해 차량 관리자가 조치를 취할 수 있도록 한다.

콘티커넥트는 상업용 차량에 친환경적이며 효율적인 도로 주행 능력을 제공한다. 차량 관리자들은 정기적으로 전송되는 데이터 수집 및 분석을 통해 타이어 교체와 유지보수를 보다 효율적으로 계획할 수 있다. 타이어 압력 모니터링은 타이어가 연료 사용량과 상업용 차량의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절감시킬 수 있는 최적의 상태로 운영될 수 있도록 해, 환경을 보호하는 데도 도움이 된다. 양사에 따르면, 일례로, 타이어를 80%의 압력으로 운영하면 주행거리 100km 당 연료사용량이 0.9리터 가량 증가한다. 연간 평균 주행거리를 120,000km으로 계산하면, 타이어 당 1,080리터의 더 많은 연료가 소모된다.

콘티커넥트 시스템은 SMS(문자)나 이메일을 통해 데이터를 전송하기 때문에, 운전자들은 운전석에 디스플레이 기기를 설치하지 않아도 된다. 또한 보다폰이 구축한 글로벌 네트워크는 차량 관리자들이 주행 중인 모든 차량에 대한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받을 수 있도록 한다.

<저작권자(c)스마트앤컴퍼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100자평 쓰기
  • 로그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