텔레다인르크로이, 신규 브랜드 텔레다인 테스트 툴즈(T3) 런칭

신제품 초소형 휴대형 TDR 출시

2018-10-16 온라인기사  /  편집부

텔레다인르크로이(지사장 이운재)는 텔레다인르크로이 테스트 장비의 폭을 넓혀줄 텔레다인 테스트 툴즈(T3) 브랜드를 런칭했다고 16일 밝혔다.
T3 제품은 텔레다인르크로이가 수십년간 지켜온 오실로스코프 기술의 리더쉽을 보완하고 이끌어줄 것이며 텔레다인르크로이 세일즈와 고객관리부서에서 지원한다. T3브랜드는 테스트 엔지니어, 개발자 및 학교를 위한 통합 플랫폼을 구축하며 저렴하고 신뢰할 수 있으며 매우 정확한 두 개의 초소형 휴대형 TDR(Time-Domain Reflectometers)을 출시했다. 

텔레다인 테스트 툴즈의 월드와이드 부사장 로베르토 페트릴로(Roberto Petrillo )는 “T3 브랜드의 테스트 장비는 우리의 오실로스코프 기술을 보완하고 수십 년간의 시장 지식과 강력한 고객과의 관계를 활용해 고객의 테스트 솔루션 필요을 위한 원스톱 숍을 구축한다”고 말했다.  또한 “T3팀은 두 개의 최첨단 true-differential TDR이 도입되면서 흥미로운 출발을 하고있으며, 10, 15 GHz TDR의 저렴한 비용으로 휴대성, 신뢰성 및 고급 기능을 제공함으로써 시장의 다른 제품들이 충족시키지 못하는 고유한 가치를 제공한다”고 덧붙였다.
 
초소형 휴대형 TDR은 기존 시장에서 충족시키지 못한 요구 충족 

텔레다인르크로이의 두 신제품 T3SP10D (10 GHz)과 T3SP15D (15 GHz)은 비용 효율적인 가격대에서 휴대성, 신뢰성 및 기능의 획기적인 조합을 제공한다. 텔레다인르크로이의 10GHz와 15GHz TDR이 출시되기 전에는 휴대형 장비가 훨씬 더 비쌌거나 기능이 제한된 싱글 엔드 장비였다. 주파수 및 시간 영역 특성에 대한 수학적 계산을 통해 테스트 대상 장치(DUT)를 특징짓는 싱글 엔드 접근법은 채널의 전 영역에서 장애를 이해하고 제어해야 하는 오늘날의 요구를 충족시키기에 충분히 정확하지 않다. 또한, 이더넷 및 USB와 같은 현대의 시리얼-데이터 표준에서는 S 파라미터(S11)를 사용해 주파수 영역에서 임피던스 일치를 측정해야 하며, 이는 다루기 힘든 벡터 네트워크 분석기를 사용해야 한다.

특별한 가치 제공

텔레다인르크로이의 T3SP10D (10GHz)와 T3SP15D (15 GHz) TDR은 true differential 및 common-mode 신호로 DUT에 펄스를 입력 시킬 수 있다. 고속 데이터 채널 개발자, 테스트 엔지니어 및 현장 기술자들은 신호의 상승시간, 펄스 폭, 타이밍 지터, 노이즈등에 영향을 줄 수 있는 임피던스 불일치 위치를 정밀하게 찾아낼 수 있어 낼 수 있다.

텔레다인르크로이의 TDR은 다음과 같은 장점을 제공한다:
정확도: 벡터 네트워크 분석기와 동일한 OSL(단거리 부하) 캘리브레이션 표준을 사용하여 텔레다인르크로이의 TDR은 임피던스 플롯의 정확도가 매우 높다. 
휴대성: 소형 폼팩터, 경량형 및 옵션 사양 내장 배터리를 갖춘 장비는 테스트 랩이나 현장내 어디에서든 사용할 수 있어 ECU, 차량용 이더넷 및 케이블 테스트 및 자동차, 항공/방위 산업 및 IC 제조, 통신등의 산업 전반에서 임피던스 불연속성을 측정할 수 있다. 
정밀도: 상호 연결, 전송 라인, 직렬 데이터 채널 및 케이블에서 신호 통합 문제를 정확하게 식별하고 진단한다. 

높은 사양 제공

텔레다인 르크로이의 TDR은 50 ps (T3SP10D) 및 35 ps (T3SP15D)의 빠른 상승 시간을 제공하여 각각 FR4 미디어를 기준으로 4.2mm와 3mm의 분해능으로 최대 40m의 DUT를 측정할 수 있다. 최대 10MHz의 TDR 펄스 반복 속도는 고가의 TDR의 반복 율과 같다. 또한, 이 장비는 계측기가 사용되지 않을 때 입력 커넥터로부터 TDR의 RF 신호 검출기를 보호하는 고성능 동축 RF 스위치에 기반한 ESD 보호 모듈을 갖추고 있으며, 이는 사용자가 수명 연장용으로 매우 중요한 기능이다.<끝>

<저작권자(c)스마트앤컴퍼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100자평 쓰기
  • 로그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