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20] 온세미컨덕터, 차량용 이미징 및 감지 기술 시연
최신 LiDAR 기술로 광자검출 효율과 이미지 해상도의 새로운 성능 표준 설정
2019-12-20 온라인기사  /  편집부

온세미컨덕터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현지시간 1월 7일부터 10일까지 열리는 가전전시회 CES 2020에서 최신 라이다(LiDAR) 기술을 전면에 내세우며 차량용 솔루션을 대거 선보일 것일고 밝혔다. 또한, 장?중?단거리 라이다 애플리케이션용으로 설계된, 높은 해상도와 넓은 시야각(Field of View, FoV)을 갖춘 단일광자검출기(Single Photon Avalanche Diode, SPAD) 어레이 제품군을 시연한다.

SPAD 어레이는 한 장면의 단색 영상과 깊이 정보(depth map)을 동시에 생성하는 저광도 광자검출기로, 거리 측정(Time of Flight, ToF) 애플리케이션에 이상적인 솔루션이다. 이전의 SPAD 어레이 기술의 저밀도 버전은 컨슈머 애플리케이션에서 사용됐지만, 2미터 이상 거리에서는 작동하지 않으며 밝은 조명에서 안정적으로 사용하기 어려웠다. 이번에 공개될 최신 디바이스들은 기존 디바이스 대비 훨씬 뛰어난 유연성을 제공할 뿐 아니라, 스캐닝과 플래시를 포함해 ToF를 위한 다양한 장면 조명 아키텍처와 함께 사용할 수 있다. CES 2020에서는 이러한 최신 기술이 탑재된 평가 키트도 소개될 예정이다. 

온세미컨덕터의 SPAD 기술로 만들어진 SiPM(Silicon Photomultiplier)은 애벌런치 광 다이오드(APD)와 같은 기존 감지기와 비교할 때, 높은 단일 광자 민감도, 광 검출 효율(PDE), 제조 균일성 등 더 좋은 성능을 보여주고 있다. CES 2020에서는 CES 혁신상(CES Innovation Award)을 수상한 로보센스(RoboSense)의 RS-LiDAR-M1을 포함해, 여러 라이다 센서 제조업체들이 온세미컨덕터의 SiPM 감지기가 적용된 제품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 외에도 또다른 자동차용 이미지 기술의 완성도를 보여주기 위한 다양한 시연이 진행된다. 여기에는  저 조도 및 안개 낀 환경에서 각각 RGB, NIR+ 모드로 동작하는 8.3MP ADAS(첨단운전자보조시스템) 자동차용 이미지 센서, 로보택시를 위한 운전자 및 탑승자 모니터링용 12MP 이미지 센서 등이 포함돼 있다. 또한, HDR을 이용하는 환경에서의 글로벌 및 롤링 셔터 성능 시연이 테이블 위에 구성한 소형  레이스트랙에서 진행된다.

단일 센서로 단거리 및 장거리 성능을 모두 구현할 수 있도록 해주는 ADAS용 다중 모드 레이더 기능인 MIMO+도 시연될 예정이다. 여기에는 사람과 물체 등 탐지된 대상의 사정거리, 속도, 각도를 보여줄 온세미컨덕터 고성능 레이더 mmIC 기술이 시연의 중심이 된다. 

차량 내부 모니터링이 중요한 안전 애플리케이션으로 부각되고 있다. 온세미컨덕터는 낮에는 컬러 이미지를 생성하고, 밤에는 NIR 조명을 이용해 단색 이미지를 생성하는 2.3MP RGB-IR 센서를 활용한 차량 내부 모니터링 솔루션도 선보인다. 이와 함께, 감정인식을 포함해 인체 및 얼굴 분석 트래킹 과정을 보여주는 시연도 진행된다.

실제 시연을 보려면, 베네치안/샌즈 컨벤션 센터(Venetian/Sands Convention Center) 무라노 3302(Murrano 3302)에 마련된 온세미컨덕터 부스에 방문하면 된다. 

<저작권자(c)스마트앤컴퍼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100자평 쓰기
  • 로그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