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비디아, 드라이브 컨시어지로 차량 인포테인먼트 청사진 제시
모든 사용자 및 승객 위해 개인화된 지능형 차내 인포테인먼트 선사
2022-09-26 온라인기사  /  편집부


엔비디아가 지난 20일부터 23일까지 온라인에서 진행된 '엔비디아 GTC(NVIDIA GPU Technology Conference) 2022'를 통해 차내 인포테인먼트(IVI) 경험 관련 역량을 선보였다. 

중앙 집중식 고성능 컴퓨팅을 사용하는 엔비디아 드라이브 컨시어지(NVIDIA DRIVE Concierge) 플랫폼은 전통적인 콕핏(cockpit)과 클러스터 기능은 물론, 모든 탑승객 개개인에게 맞춘 AI 기반 안전, 편의성, 엔터테인먼트 기능을 아우른다.

드라이브 컨시어지는 드라이브 AGX 컴퓨팅 플랫폼, 드라이브 IX 소프트웨어 스택, 옴니버스 아바타 클라우드 엔진(Omniverse Avatar Cloud Engine)을 통해 모든 승객에게 지능형 기능을 확장해 차량 내에서 보내는 시간을 더욱 즐겁고 편리하며 안전하게 만든다.


이런 기능에는 콕핏과 클러스터의 선명한 그래픽 및 시각화, 지능형 디지털 보조 장치, 운전자와 탑승객 모니터링, 게임이나 영화와 같은 스트리밍 컨텐츠가 포함된다.

콕핏 기능

드라이브 컨시어지는 크로스 도메인(cross-domain) 드라이브 플랫폼에서 실행함으로써 분산 컴퓨터가 아닌 단일 칩에서 여러 가상 머신을 가상화하고 호스팅도 하면서 개발을 간소화한다.

중앙 집중식 아키텍처를 통해 드라이브 컨시어지는 운전자 정보와 콕핏, 인포테인먼트 기능을 원활하게 조정한다. 안드로이드 오토모티브 운영체제를 지원하기 때문에 자동차 제조업체는 차내 인포테인먼트 제품을 수월하게 사용자 지정하고 확장할 수 있다.

또한 드라이브 컨시어지는 디지털 콕핏과 클러스터 기능뿐만 아니라 높은 수준의 컨피던스 뷰(confidence view) 기능, 화상 회의 기능, 디지털 비서, 게임 등을 통해 프리미엄 기능을 차량 전체에 확장시킨다.

인텔리전스 시각화

속도, 연료 범위, 주행 거리는 운전자가 지각하고 있어야 할 핵심 데이터이다. 따라서 AI가 운전을 하면 세밀하게 차량을 인식하고 계획을 살펴야 한다.
드라이브 컨시어지는 드라이브 쇼퍼(DRIVE Chauffeur) 플랫폼과 긴밀하게 통합되어 대기 시간이 짧은 고품질 360도 4D 시각 기능을 제공한다. 운전자와 승객은 3D 그래픽을 통해 차량의 AI에 대한 생각을 볼 수 있다.
이런 시각화 기능은 자율주행 차량과 승객 간의 신뢰를 구축하는 데 매우 중요하기 때문에, 탑승객은 시청각(AV) 시스템의 인식과 계획된 경로에 대해 확신을 가질 수 있다.

AI가 운전자와 승객을 돕는 방법

AI는 주행을 혁신하는 것은 물론, 개인 맞춤식 디지털 비서를 통해 차량 인테리어를 더욱 지능적으로 만든다.
옴니버스 ACE는 개발자가 대화형 아바타를 쉽게 구축하고, 사용자 지정을 하며 인터랙티브한 아바타를 배치할 수 있도록 클라우드 기반 AI 모델과 서비스를 모은 것이다.

ACE를 통해 시청각 시스템 개발자는 음성 AI, 컴퓨터 비전, 자연어 이해, 추천 엔진이나 시뮬레이션 기술을 통해 쉽게 사용자 지정할 수 있는 차량 내 조수를 만들 수 있다.

이런 아바타는 운전자를 위해 추천, 차량 통제, 귀중품을 두고 가는 일 등과 같은 위험한 상황에 대한 경고 등의 도움을 제공한다.

게임 엔터테인먼트

소프트웨어 정의 기능을 갖춘 자동차는 가정에서 쓰이는 동일한 수준의 엔터테인먼트가 완비된 생활 공간이 되고 있다.
엔비디아 드라이브 컨시어지를 통해 탑승객은 어디서나 비디오를 시청하고 고성능 게임을 경험할 수 있다. 사용자는 자신이 좋아하는 앱에서 선택을 하여 모든 차량 화면에서 영상과 게임을 스트리밍할 수 있다.

엔비디아 지포스 나우(GeForce NOW) 클라우드 게임 서비스를 이용하면 탑승객은 다운로드를 할 필요 없이 1,400개 이상의 게임에 액세스할 수 있으며, 자동 업데이트와 무제한 클라우드 스토리지의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안전과 보안 기능

지능형 인테리어는 편의성과 오락 기능 외에도 차량에 안전을 더한다.

드라이브 컨시어지는 내부 센서와 전용 심층 신경망을 사용해 운전자 모니터링을 한다. 이는 사람이 운전하고 있는 상황에서 운전자가 도로에 주의를 기울이도록 한다. 또한 탑승객이 안전한지, 귀중품이 자리에 남아 있지 않은 지 등을 확인하며 탑승객을 모니터링 한다.

엔비디아 드라이브 심 온 옴니버스(DRIVE Sim on Omniverse)를 사용해 개발자는 차량의 첨단 기능으로 탑승객의 상호 작용을 설계할 수 있다.



AEM_Automotive Electronics Magazine


<저작권자(c)스마트앤컴퍼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100자평 쓰기
  • 로그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