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22_Leaving Las Vegas
라스베가스를 떠나며
2022년 03월호 지면기사  /  글 | 한상민 기자_han@autoelectronics.co.kr

photo by JeanLucIchard  
 
CES 2022, 더욱 짙어진 CASE와 첨단 반도체 (autoelectronics.co.kr)
Fit To Drive: 비오니어-퀄컴의 진화론 승전가 (autoelectronics.co.kr)
코비 마렌코 CEO의 CES 2022 소감 (autoelectronics.co.kr)
‘라이더 Vs 레이더 戰’에 소환된 테슬라 (autoelectronics.co.kr)
다임러와 볼보, 플라스틱 광통신을 BMS, 이더넷 백본에 적용 (autoelectronics.co.kr)
KDPOF 윤광진 대표의 CES 2022 참관기 (autoelectronics.co.kr)
나무를 베어 차를 장식하고 빌딩을 집시다! (autoelectronics.co.kr)
CES 현장에 없었던 것들 (autoelectronics.co.kr)




epilogue    photo by Kit Leong   

“우리는 정말 스펙타클하고 실감할 수 있는 브렐리온(Brelyon)의 가상 디스플레이에 감명받았습니다. 삼성의 글로벌 전시회도 명작이었습니다. 자동차 UX에 대한 연구를 보여주고 가공할 제품들, 다재다능한 Ark 게이밍 모니터, 프리스타일 휴대용 프로젝터 등 다양한 분야의 혁신이 인상적인 공간이었습니다.” 
 

- 올리비에르 그랑주(Olivier Grange) 이사, Woodoo -
나무를 베어 차를 장식하고 빌딩을 집시다! (autoelectronics.co.kr)

 

“CES가 폐막한 지 하루가 조금 지난 현재, 저는 5가지 메이저 트렌드를 말할 수 있습니다. 
▶스쿠터, e바이크, 소형 전기차 OEM 수의 지속적인 증가 등 마이크로 모빌리티 확산 ▶자동화와 함께 운전자를 지속적으로 감시해야 하는 운전자 모니터링의 중요성 ▶월 박스부터 인프라 및 서비스까지 전기차 충전시장 ▶V2X 통신, 데이터 소스 및 소비처로서의 자동차, 커넥티드 서비스를 위한 소프트웨어 생태계 등 커넥티드 카의 가속, 그리고 ▶자동화 차량의 주요 컴포넌트가 될 라이더입니다. 이 밖에 외부 HMI에 대해 전자잉크 기술을 활용한 BMW, 터키 OEM 토그(Togg)의 전기차 모델, 리(Ree)의 전기차 플랫폼은 올해 최고 하이라이트 제품 중 하나였습니다.” 
 

- 피터 뢰스커(Peter Rossger) CEO, beyond HMI/////

CES 현장에 없던 것들 (autoelectronics.co.kr)



“저희는 아쉽게도 크리스마스 직전에 CES서 철수한다고 발표했습니다. 미국 직원들에 대한 것으로, 우리는 가상으로 전환해 모두를 코로나로부터 보호하자는 결정을 내렸습니다. 전반적인 쇼에 관한 한 잘 모르지만, 온라인에서 퀄컴의 기조연설과 GM의 부분들을 봤는데 모두 훌륭했습니다. 해피 뉴이어!”

- 크리스 반댄 엘젠(Chris Van Dan Elzen) 부사장, Veoneer

Fit To Drive: 비오니어-퀄컴의 진화론 승전가 (autoelectronics.co.kr)



“▶Google Home, 아마존 Fire TV 등 차량 내부 경험, ▶GM의 ‘울트라 크루즈(Ultra Cruise)’ 핸즈프리 ADAS 시스템, 특정 고속도로에서 자율주행할 수 있는 볼보의 ‘라이드 파일럿(Ride Pilot)’ 등 첨단 운전자 지원 시스템의 진전 ▶인텔, 엔비디아, 퀄컴 등의 새로운 수퍼컴퓨터 출시 계획이 인상적이었습니다. 그리고 모빌아이의 발표가 우리에게 흥미로웠습니다. 그들의 계획은 우리의 것과 같으며, 알베이가 수년간 개발해 온 전략과 일치합니다.” 

- 코비 마렌코(Kobi Marenko) CEO, Arbe -

코비 마렌코 CEO의 CES 2022 소감 (autoelectronics.co.kr)
‘라이더 Vs 레이더 戰’에 소환된 테슬라 (autoelectronics.co.kr)



“라이더 센서가 장착된 반자율 모바일 로봇, 손으로 들어 차로 가져갈 수 있는 휴대용 배터리 박스, 전기차 충전이 생각납니다. 가장 인상적인 것은 한국 회사가 정말 많이 보였다는 것입니다. 콰너지 부스에도 한국의 EKOS Enc, iCent, KETI의 준자율주행 모바일 충전기 로봇이 전시됐습니다.” 

- 소나 킴(Sona Kim) 매니저, Quanergy -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올해 CES는 규모의 한계가 있었지만, 커넥티드 카, 자율주행, 공유, 전기화란 CASE 트렌드가 더 빨라지고 있다는 것을 느끼기에는 충분했습니다. GM의 새로운 모델들과 여러 스타트업의 전기차, 소니의 관련 자회사 설립 등 전기화는 더욱 뜨거워졌고, 자율주행은 향후 규제가 관건이 되겠지만, 공유 모빌리티는 탄소중립, 효율화 측면에서 기업 니즈가 매우 커지며 가속도가 붙고 있습니다. 기업 플릿시장이 커지고, 운영의 효율화를 위한 데이터와 자동화 솔루션, 관련 플레이어들이 크게 부각됐습니다.” 

- 마크 토마스 (Mark Thomas) 부사장. Ridecell -



“부스 방문객들을 볼 때 올해 쇼에 오신 분은 매우 타기팅된 목표를 갖고 온 것 같았습니다. Disti는 이번에 상용차용 GL Studio 8.0을 발표했고, 코어AVI(CoreAVI), 베이스마크(Basemark), AMD와 CoreAVI Vision 이벤트를 공동후원했습니다. 자동차 회사들로 채워진 웨스트홀도 훌륭했지만, 노스와 센트럴홀 역시 상당히 분주했습니다. 웨스트홀과 센트럴 스테이션을 잇는 지하터널에서 차량으로 참관객을 1분 만에 이동시키는 테슬라 루프(Tesla loop)는 보링컴퍼니(Boring Company)와의 훌륭한 쇼였습니다. 베트남 빈패스트가 전기차 모델로 큰 반향을 일으켰고, 북미에서 양산에 들어간 일렉트라 메카니카(Electra Meccanica)의 초소형 전기차 Solo EV도 화제였습니다.” 

- 크리스토퍼 지오다노(Christopher Giordano) 부사장, Disti -



“운전의 많은 부분이 ADAS와 자동운전으로 전환되고 있습니다. 이 분야의 중요 발표 중에는 GM의 새 울트라 크루즈 핸즈프리 시스템, 그리고 특정 고속도로에서 자동차가 완전히 스스로 주행할 수 있는 볼보의 구독 기반 레벨 3 자율주행 시스템인 ‘라이드 파일럿’이 포함됐습니다. 또, 올해에는 이런 모든 변화를 가능하게 하는 데 필요한 컴퓨팅 파워에 대한 관심이 증가했습니다. 인텔의 자회사 모빌아이를 포함해 인텔, 엔비디아, 퀄컴 모두 새로운 슈퍼컴퓨터를 출시할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 데니스 클락 (Dennis Clark) 총괄 매니저, WayRay -



“구글, 인텔, 아마존, 웨이모, 메타 등 거대기업이 가상으로 전환하고 GM의 메리 바라의 기조연설이 먼 디트로이트에서 녹화되면서 CES는 이전보다 차분했고 참석자는 40,000명에 불과했습니다. 하지만 화려한 디스플레이들로 장식된 하이 컨셉카, 커넥티비티 및 자율주행 기술 쇼케이스, 그리고 개인적으로 가장 좋아한 컬러를 바꿀 수 있는 BMW iX Flow가 청중을 사로잡았습니다. 예년처럼 인카 커넥티비티가가 주요 주제 중 하나였는데, 블랙베리는 중국의 파티오(Pateo)와 파트너십을 통해 데이터 플랫폼인 블랙베리 아이비(Blackberry Ivy)를 디지털 콕핏에 통합합니다. 세렌스(Cerence)는 빈패스트 차량에  CCVDT(Cerence Connected Vehicle Digital Twin) 플랫폼을 제공합니다.” 

- 사티야나라야나 카비다스(Sathyanarayana Kabirdas) 부사장, Frost & Sullivan -

CES 2022, 더욱 짙어진 CASE와 첨단 반도체 (autoelectronics.co.kr)


“AI 기술 진보가 두드러져 AIoT 기술을 적용할 수 있는 제품이 가정, 디지털 헬스케어, 위생, 방재, 모빌리티 등에 광범위하게 적용할 수 있는 잠재력을 보여줬으며, 저가의 SoC 등장으로 많은 전기/전자기기가 스마트하고 커넥티드화 됐습니다. AI는 거의 모든 주요 부문에서 소개됐습니다. 예를 들어 비욘드 허니컴(Beyond Honeycomb)은 AI 기술을 활용해 래시피대로 음식을 조리하는 로봇을 공개했습니다.”

- 윤광진 KDPOF 한국대표 -

다임러와 볼보, 플라스틱 광통신을 BMS, 이더넷 백본에 적용 (autoelectronics.co.kr)
KDPOF 윤광진 대표의 CES 2022 참관기 (autoelectronics.co.kr)


“이번 CES에 가지 않았습니다. 코로나 상황이 심각해요. 사람들은 어리석게도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아요. 36시간 동안 무려 9명의 친구가 감염됐습니다.” 
 

- 루앤 하몬드(Lou Ann Hammond), Driving the Nation 발행인 겸 오토모티브 일렉트로닉스 객원기자 -

 



[AEM] Automotive Electronics Magazine


<저작권자(c)스마트앤컴퍼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PDF 원문보기

본 기사의 전문은 PDF문서로 제공합니다. (로그인필요)
다운로드한 PDF문서를 웹사이트, 카페, 블로그등을 통해 재배포하는 것을 금합니다. (비상업적 용도 포함)

  • 100자평 쓰기
  • 로그인



TOP